본문 바로가기

호랭이 사는 이야기

어느 가장의 편지




오늘 아침 출근하며 우편함을 보니 이런 봉투가 들어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물주가 건물 관리와 관련된 공지를 하는 건가 하는 마음에 봉투를 꺼내 든 호랭이는 깜짝 놀랐습니다.

그건 남자 파출부가 된 어느 가장의 편지였습니다.

자신의 사진과 전화번호가 함께 들어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분에게 어떤 사연이 있는지 또 험한 세상이기에

이것도 일종의 사기인지는 모르겠습니다.

또, 얼마나 많은 사람이 이 편지를 받고 이분에게 일을 시키게 될 지도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마음 한켠이 짠 한 건 어쩔 수가 없네요.

형님 파이팅입니다요.
  • BlogIcon 열이아빠 2009.04.14 12:58

    의외로 비슷한 게시물이 많네요.
    전문적인 업체도 있다고 하고..
    http://www2.donga.com/docs/magazine/news_plus/news180/np180ff030.html
    이건 10년전 기사네요.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