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 전체.. (1308)
마이크로소.. (132)
민수네 가족 (17)
호랭이 사.. (141)
열이아빠의.. (7)
PlayPhone (98)
NetworkON (1)
ratharn의.. (10)
큐브 해법 (10)
사람들 (6)
개발 이야기 (94)
아이티 이.. (539)
영어 이야기 (2)
좋은책 이.. (8)
대기중인.. (1)
발명 이야기 (2)
건강하게.. (15)
아이폰  마이크로소프트웨어  마이크로소프트  개발자  호랭이  구글  LG전자  블로그  마소  삼성전자 
 free offers
└>free offers
 online pharma..
└>online pharma..
 Go here
└>Go here
 visit my webp..
└>visit my webp..
 Go Source
└>Go Source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ITViewpoint
+ 도이모이
+ with okgosu
+ 학주니닷컴
+ 열이아빠의 R⋯
+ Gsong.s Blog
+ 비주얼스튜디⋯
+ 광파리의 글⋯
+ LovedWeb
+ 블루오션의⋯
+ 울지 않는 벌새
+ PC 지존
+ 디지털통
+ 아크비스타
+ 고독한 프로⋯
+ Total : 2,101,175
+ Today : 1
+ Yesterday : 5
  

 

 

 

최고의 허풍쟁이는 누규~?
+   [호랭이 사는 이야기]   |  2009. 3. 12. 11:47  





어제 택시를 타고 이동하는데 재미있는 기사님을 만났습니다.

아마도 이동하는 동안 지루해 할 승객들을 위해 유머 책을 읽으시는 모양이었습니다.

어제 다리가 좀 아팠던 탓에 그냥 조용히 앉아있는 호랭이에게

기사님이 먼저 말을 거십니다.

재미있는 얘기 하나 해 드릴까요?

사람들은 너무 많은 욕심을 부려 불행해진다는 그 기사님은

여러가지 재미난 얘기들을 해 주셨는데요.

어디서 들었을 법 한 얘기지만 피식 웃을 수 있는 이야기여서 옮겨봅니다.

허풍쟁이 세 사람이 만났습니다.

셋 다 엄청난 허풍쟁이였는데요.

첫 번째 사람이 먼저 허풍 대결의 포문을 열었습니다.

"나는 오늘 아침에 버스 만 한 빵을 먹고 왔네!"

두 번째 사람이 이에 질세라 튀어 나옵니다.

"아 이사람 참. 뭐 버스 정도를 가지고 그러나. 내가 오늘 아침에 먹은 빵은 기차 만 하다네!"

세 번째 사람은 아무리 생각해 봐도 기자보다 큰 뭔가를 얘기하기가 힘들더랍니다.

그래서...

"나도 오늘 아침에 삽으로 빵을 막 파먹다가 왔네. 근데 한참을 파먹다 보니 삽 끝에 뭔가 걸리는거야. 잘 살펴보니 표지판이더라고"

그런데 그 표지판에 뭐라고 써 있었는지 아시겠습니까?

"팥 까지 남은 거리 4km"

ㅋㅋㅋㅋㅋ

네 큰웃음 주는 얘기는 아닙니다.

하지만 요즘처럼 웃을 일 없는 때에 작은웃음도 참 소중하게 느껴지네요.

모두들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 보내시길...




     ,
     0   
BlogIcon okgosu 2009.03.12 15:09
반경 4키로 이상의 대형 빵을 삽으로 파먹었다는 얘기네요...ㅋㅋ
나는 아침에 빵먹다가 미끄러져 크림에 빠져 죽을 뻔했어요...

with okgosu
BlogIcon 호랭이 2009.03.12 16:26 
아이고 달콤하게 세상 하직할 뻔 하셨군요!!! ㅋㅋㅋ
오랜친구 2009.03.13 01:53
허억 깜짝 놀랬어요!
블로그 들어온 순간 음악이 퍽하고 나와서요.
범인은 연아군요.
크크크.
BlogIcon 호랭이 2009.03.13 08:10 
아! 연아 위젯에서 소리가 나는군요!!! 덜덜덜
난 블로그 들어가서 음악 나오는 거 별로 안 좋아하는데..ㅣ.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3.13 09:34
푸하하하하!!!!
아침부터 큰웃음 쥬시는데효!! -ㅂ-ㅋㅋㅋㅋ

아이디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이전 | 1 | ··· | 46 | 47 | 48 | 49 | 50 | 51 | 52 | 53 | 54 | ··· | 141 | 다음>>

열이아빠'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