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 전체.. (1308)
마이크로소.. (132)
민수네 가족 (17)
호랭이 사.. (141)
열이아빠의.. (7)
PlayPhone (98)
NetworkON (1)
ratharn의.. (10)
큐브 해법 (10)
사람들 (6)
개발 이야기 (94)
아이티 이.. (539)
영어 이야기 (2)
좋은책 이.. (8)
대기중인.. (1)
발명 이야기 (2)
건강하게.. (15)
호랭이  아이폰  LG전자  개발자  삼성전자  마이크로소프트웨어  마소  블로그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free offers
└>free offers
 online pharma..
└>online pharma..
 Go here
└>Go here
 visit my webp..
└>visit my webp..
 Go Source
└>Go Source
«   2021/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ITViewpoint
+ 도이모이
+ with okgosu
+ 학주니닷컴
+ 열이아빠의 R⋯
+ Gsong.s Blog
+ 비주얼스튜디⋯
+ 광파리의 글⋯
+ LovedWeb
+ 블루오션의⋯
+ 울지 않는 벌새
+ PC 지존
+ 디지털통
+ 아크비스타
+ 고독한 프로⋯
+ Total : 2,100,892
+ Today : 2
+ Yesterday : 5
  

 

 

 

자신의 공도 남의 것으로 돌리는 겸손함의 달인 '이창신'
+   [사람들]   |  2007. 11. 6. 16:25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한민국 자바 개발자 치고 ‘이창신’이라는 이름 한번 안 들어본 사람이 있을까요?

아파치 커미터, 오픈마루의 플랫폼 오프너, 자바 서블릭 프로그래밍의 역자 등 그의 이름 앞에 붙는 수식어는 참으로 다양합니다.

한 마디로 그는 자바 고수 중 가장 먼저 떠오르는 사람 중 한 사람이지요.
 
하지만 세상에 이렇게 겸손한 사람이 또 있을까요? 원고를 맡기면 글발로 강연을 맡기면 놀라운 흡인력으로, 개발을 할 때는 그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을 발휘하는 그는 ‘고수’라는 말에는 언제나 손사래를 칩니다.

이제와 고백하는 내용이지만, 작년 초에 이창신 님을 처음 만난 호랭이는 그가 그냥 별볼일 없는 개발자인 줄만 알았을 정도입니다.

왜 사람들은 어느 정도 이름이 알려지게 되면 나름의 자신감이나 자부심 같은 게 생기게 마련이잖아요. 그리고 그런 것들은 다시 행동이나 말투, 눈빛 등으로 흘러나오는 것이 자연스런 일입니다. 하지만, 처음 만난 이창신 씨에게서는 그런 것들이 전혀 느껴지지 않았던 탓이지요.

‘고맙습니다’

이 말은 그가 메일을 보낼 때 빼먹지 않고 말미에 붙이는 말입니다.

고마울 게 하나도 없는 상황에도 그의 이메일 마지막에는 반드시 ‘고맙습니다’라는 말이 붙어있지요(심지어 문자에도).

도대체 뭐가 그리도 고마운 걸까요? 그 속에는 부처라도 들어있는 걸까요? 누군가 자신의 글에 악성 댓글을 달거나 자신을 헐뜯는 메일을 보내더라도 그는 그 답장의 말미에 ‘고맙습니다’라고 쓸지도 모를 일입니다.

전에도 이야기 했지만 11월호 마소 특집 주제는 '수퍼 개발자로 가는 길'이었고요. 이 특집의 원고를 맏기기 위해 만난 이창신 님은 자꾸만 빠져나갈 곳을 찾고 있었습니다.

도무지 ‘고수’라는 말을 이름 앞에 달고 뭔가를 하고 싶지 않다는 얘기였습니다.

하지만 호랭이가 누굽니까? 한 번 물면 원고 써 줄때 까지 놔 주지 않는다고 하여 호랭이 아닙니까.

결국 기사를 억지로 떠넘겼지요. 그런데 원고를 보는 순간...

호랭이의 완패를 인정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분명 그에게는 개발자의 능력을 키워줄 수 있는 좋은 노하우들이 잔뜩 있을텐데 그런 이야기는 단 한줄도 써 있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자신이 잘났단 이야기는 단 한줄도 쓰지않으면서 개발자들이 놀랄만큼 성장할 수 있도록 해 주는 비결을 자신의 사례를 통해 잘 써 주었으니...

그 비결은 무엇일까요?

자세한 내용은 마소 11월호 특집을 참고해 주시고요. 요약하자면 수퍼개발자가 되고 싶다면 수퍼개발자를 많이 만나라는 것입니다.

이 이야기는 분명한 사실이라고 생각합니다.

만약 지금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이 수퍼개발자가 되고 싶다면 당장 그들을 만나러 가세요.

1년 뒤에 엄청나게 변화되어 있는 자신을 만나게 될 겁니다.

아는 사람이 하나도 없다고요? 그럼 세미나에라도 가서 만나면 되고 블로그에서 악플 쫙쫙 뿌리면서 의견을 나누고 침튀기면서 싸우면 되는 겁니다. 그것도 귀찮다면 마소를 보시면 됩니다. ㅎ.ㅎ

핑곗거리만 찾지말고 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보면 생각보다 우리 주변에 엄청난 고수들의 노하우를 거저 먹을 수 있는 방법들은 잔뜩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그 방법들을 실행해 나가다보면 정말 놀라운 역사가 벌어질 것입니다.

여러분~ 파이팅!





     , , , , , ,
     1   
BlogIcon そら 2007.11.06 23:19 신고
자바...들어보긴했지만...ㅠㅠ

학교에서 하는 간단한 프로그래밍도 못하는 전..

너무 먼나라 같네요~~

하지만 분야의 고수를 만나러 다니시는 호랭이님이 너무 부럽네요...ㅋ

고수는 고수만 만난다잖아요~~ㅋ
BlogIcon 큐브호랭이 2007.11.07 00:18
^-^; 그럴리가요. 고수들은 저같은 어리숙한 자들에게 자신들의 지식을 전파하는 걸 즐겨하곤 합니다.
BlogIcon 정주Go 2007.11.07 02:11
차분한 발표와 인상이 무척이나 인상깊었습니다. 같이 있을 기회는 있었는데 인사드릴 기회는 없었네요. 다음에 뵈면 인사드릴려 합니다.
BlogIcon 마소호랭이 2007.11.07 02:14 신고
ㅎ.ㅎ 떡뽁이는 맛나셨습니까? 이 늦은 시간까지 바쁘군요.
토요일에는 뵐 수 있는 건가요? 이매진컵?
BlogIcon 정주Go 2007.11.07 02:31
예 토요일날 학생들을 데리구 가려구요. 이번대회는 더욱 치열할것 같아요~
BlogIcon 큐브호랭이 2007.11.07 07:30
그러면 그럴수록 국제적인 경쟁력 또한 높아지는 것이겠지요.
글머 그날 꼭 뵈요. 파이팅!!!
BlogIcon 산티아고 2007.11.07 08:59
아니 이런. 안사볼수 없게 만드시는..ㅎㅎ;
BlogIcon 호랭이 2007.11.07 09:11
으캬캬캬캬캬 산티아고님 아직도 정기구독 안 하시는 거? =_=+ ㅋㅋㅋ
산티아고님께는 자동으로 가는 줄 알았는데요. 아닌 모양이군요.

아이디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이전 | 1 | 2 | 3 | 4 | 5 | 6 | 다음>>

열이아빠's Blog is powered by Daum